지원 정책과 서비스 중년 세대

 2010년 이후 베이비붐(1955~1963년생) 세대의 퇴직이 본격화하면서 이들의 노후 준비와 사회 활동이 저출산·고령사회의 문제와 맞물려 검토되기 시작했다.일자리, 노후, 문화, 교육 등 분야에 구체적인 지원방안을 마련하고 계획에 반영하기 시작했다.

중앙정부 차원에서는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를 선두로 고용위원회 고용노동부 문화체육관광부 중소기업벤처부 산업통상자원부 행정안전부 농림축산식품부 산림청교육부 등이 지원하고 있다.

1. 중앙정부의 지원정책과 내용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구분 지원 내용 저출산 고령 사회 위원회*2016년 저출산 고령 사회 기본 계획(2016-2020)과 제1차 노후 준비 지원 5개년 계획(2016-2020)는 안정적이고 활기 찬 노후 생활 보장을 담고 있다. 2017년 중장년 인생 3모작 기반 구축계획에서 50+세대에 대한 본격적인 일자리 활동에 지원방안을 모색했다.* 제3차(2016-2020)저출산 고령 사회 기본 계획 수정안(2019)로 새 중년의 행복한 노후 준비 환경을 조성했고 그 뒤 제4차 계획(2021-2025)실행 시기는 신중히년의 새 출발 지원, 인프라를 확충하고 인생 3모작 지원 때문에 재직-전직-퇴직으로 세분화하고 지원을 실시하려고 한다.일자리위원회 * 중장년 일자리 TF 구축 및 (2019년 1~4월), 직업능력개발 혁신방안(2019년 4월 10일), 후반기 일자리정책 추진방향(2020년 3월 9일), 신중년 퇴직 전문인력 활용방안(2020년 5월 15일) 등을 발표하고, 부처 합동으로 신중년 인재 활용방안 제시 고용노동부 * 중장년 일자리 지원 신신고용희망센터, 고용촉진 장려금, 폴리텍보건복지부 노후준비서비스를 신·중년세대에 특화시켜 제공, 사회참여 및 노후준비 향상 지원을 위해 신·중년의 특성을 반영한 다양한 제공, 문화체육관광부 중장년층 생애전환 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을 통해 중년(50~64세) 세대의 문화향유 및 여가활동 기회 확대. 신중년 생애단계 발달 특성에 맞는 문화예술 교육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중소기업벤처부 중장년기술창업센터 운영, 초기 패키지인 ‘중장년 인재 서포터즈 사업’ 중장년 예비 창업 패키지, 스마트 공장 구축 및 고도화 지원(2020), 퇴직 기술인력 중소기업 활용 지원 사업(2020)을 통해 중장년 인력 현장 활용 사업 실시 산업통상자원부 중장년 일자리 축산서비스 제공 중장년 일자리·축산서비스 제공 지방자치단체 산림 농림부 중 장년뿌리산업 취업패키지(2018) 추진 행정안전부 신설관 등 채용 시 장려금 지원을 연계 2. 지방자치단체 지원

* 지자체는 50+세대의 은퇴 전후 새 인생 준비와 성공적인 노후 생활 지원을 위해 인생 이모작 지원에 관한 조례, 생애 재설계 지원에 관한 조례, 중장년 지원에 관한 조례 등을 제정해 시행하고 있다.

* 50+ 세대 삶의 질 향상과 생애전환 지원을 위한 조례는 2015년 서울시의 ‘인생이모작 지원조례’가 처음 만들어졌다. 그 후, 도도부현 50개소에서 관련 조례를 제정.

#중년세대 #지원정책 #50+세대 #베이붐 #일자리 #노후 #문화 #교육